술을 부르는 서촌의 맛집을 찾아서

리코드M
2021-05-17


요즘 젊은 세대들이 모이는 곳? 

다양한 맛집과 카페가 즐비한 서촌이다.


자칭타칭 미식가들이 모이는 

서촌의 핫플레이스. 


오늘은 많은 맛집 중에서도 

술을 절로 부르는 서촌의 맛집을 소개할까 한다.


.

.

.


1. 서촌계단집

골목에 위치해 있다고 찾기 어려우리라 생각한다면 오산. 멀리서부터 사람들로 북적이는 곳이 보인다면 바로 그곳이다. <서촌계단집>을 방문하기 위해선 기약 없는 웨이팅은 필수지만, 참소라, 돌문어, 병어회 등 신선한 제철 해산물들을 맛볼 수 있기에 사람들은 개의치 않는다는 듯 줄을 길게 늘어선다. 별다른 조미료 없이 씹을수록 고소한 바다의 맛을 한 입 맛본다면, 어느새 손을 번쩍 들고 소주 한 병을 주문하고 있는 나를 발견할 것이다.




2. 잘빠진메밀

주인장이 직접 반죽한 100% 메밀 요리를 맛볼 수 있는 <잘빠진메밀>. 담백한 맛이 일품인 다양한 음식들이 준비되어 있어 여성들에게 특히 인기가 많은 공간이다. 막국수, 수육, 전병 등 모든 메뉴가 자극적이지 않아 먹기에 부담스럽지 않다. 뭐니 뭐니 해도 <잘빠진메밀>의 최고 인기 메뉴는 만두전골. 가게에서 직접 빚은 만두와 직접 우려낸 육수를 사용해 깊은 맛을 자아낸다. 아낌없이 넣은 재료에 배가 불러도 숟가락을 놓을 수 없게 만든다. 




3. 경성상회

충분한 식사는 이미 끝냈고, 본격적인 술을 마시기 위한 공간을 찾고 있다면 <경성상회>를 추천한다. 세종마을 음식문화거리에 위치한 일본식 선술집인 이곳에서는 제주 현지에서 먹는듯한 싱싱한 제주 딱새우회를 맛볼 수 있다. 같이 제공되는 바삭한 머리 튀김과 얼큰한 라면은 덤. 저렴한 편은 아니지만 그만큼 좋은 퀄리티와 많은 양으로 안주 하나만으로도 충분한 술자리를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. 딱새우를 한 번도 먹어본 적이 없다면 이곳에서 딱새우의 매력에 빠져보길 바란다.  




4. 핀란드프로젝트

<핀란드프로젝트>를 처음 방문한다면 이름과는 상반되는 고즈넉한 한옥 느낌의 외관에 잠시 당황할지도 모른다. 여기에 거꾸로 적어놓은 간판이 이곳의 묘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. 안으로 들어서자마자 테이블마다 자리한 은은한 조명과 아늑한 분위기에 이미 폴인 럽. <핀란드프로젝트>에서는 잔이 아닌 보틀로만 주문이 가능하다. 와인의 풍미를 더해 줄 다양한 안주들과 함께 하다 보면 어느새 와인과 분위기에 취해 나만 알고 싶은 맛집 리스트에 슬며시 이름을 올려둘지도 모른다.




EDITOR LHS / PHOTO LHS, 서촌계단집, 핀란드프로젝트(@finland_project)  


Subscribe

Tel. 000-0000-0000
Fax. 00-0000-0000
E-mail. book@book.com
Addr. Seoul, Korea

Hosting by I'MWEB